“조용히 일하자”